경남 김해 상동에 ‘글로벌 스마트물류센터’ 착공
상태바
경남 김해 상동에 ‘글로벌 스마트물류센터’ 착공
  • 김형대 대기자
  • 승인 2020.04.27 1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글로벌물류기업 켄달스퀘어로지스틱스 1600억 원 투자

경상남도(도지사 김경수)가 김해시 상동면 대감리 일원에 위치한 ‘김해 상동일반물류단지’에 글로벌 물류기업인 켄달스퀘어로지스틱스가 1600억 원을 투자해 스마트물류센터를 건립한다고 밝혔다.

본 물류단지는 상동IC와 국지도 60호선이 연접하고 있어 교통여건이 우수하고 상동스마트물류단지 조성을 통해 경남도의 역점시책인 동북아물류플랫폼의 시발점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해상동 스마트일반물류단지 조감도 사진=경남도청 제공
김해상동 스마트일반물류단지 조감도 사진=경남도청 제공

상동스마트물류단지 조성은 이번 달에 착공해 내년까지 420억 원을 투입하여 단지조성 등 기반시설 공사를 완료하고, 약 1,200억 원의 건축비와 자동화 등 최첨단 물류기술을 적용해 글로벌 스마트물류단지가 조성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경남권역의 대표적인 스마트물류단지로 개발되면 지역 경제 활성화와 500여 명의 신규 인력창출은 물론 포장, 광고 등 관련산업 활성화에도 기여할 것으로 예상된다.

박성준 도 항만물류과장은 “글로벌 스마트물류센터 유치로 첨단물류산업 활성화 및 공급거점 확보를 위해 행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다. 향후 입주기업에 지역인재가 최우선으로 고용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노력하겠다” 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