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대응 국제 방역협력 총괄 TF 1차 회의 개최
상태바
코로나19 대응 국제 방역협력 총괄 TF 1차 회의 개최
  • 홍지영 기자
  • 승인 2020.04.28 09: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방역」공유를 위한 주제별 웹세미나 개최 등 체계적 대응방안 논의

정부는 4.27.(월) 오후 코로나19 대응 국제 방역협력 총괄 T/F(외교부 2차관 주재) 1차 회의를 개최하고, ①국제 방역협력 총괄 T/F 운영계획안 및 ②「K-방역」주제별 웹세미나(webinar) 시행계획안에 대해 협의하였다.

T/F 회의에는 12개 정부부처와 5개 유관기관이 참여하였다. 제1차 총괄 T/F 참여기관으로는 정부부처(12): 국무조정실, 기획재정부, 교육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외교부, 법무부, 행정안전부, 산업통상자원부, 보건복지부, 질병관리본부, 소방청, 경찰청, 유관기관(5): 한국보건산업진흥원, 한국국제보건의료재단, 국립중앙의료원, 한국국제의료협회, 한국국제협력단으로 이루어져있다.

지난 27일 열린 코로나19대응 T/F 1차 회의에서 외교부 이태호 2차관이 발언을 하고 있다. 사진=외교부 제공
지난 27일 열린 코로나19대응 T/F 1차 회의에서 외교부 이태호 2차관이 발언을 하고 있다. 사진=외교부 제공

총괄 T/F 참석자들은 우리 방역 경험에 대한 국제사회의 공유 요청에 체계적·효과적으로 대응할 필요성에 공감하고, 3대 원칙(개방성, 투명성, 민주성)에 기반한 우리 방역경험을 웹세미나·영상회의 개최, 정책자료 제공 등 방식으로 국제사회와 적극 공유해 나가기로 하였다.

이를 위해, 이번 회의에서는 △위기대응 전략에서부터 △진단, 격리 및 역학조사, 치료・임상경험・환자관리, △출입국관리, △유관정책(경제, 교육, 선거) 등을 아우르는 방역 정책 전반에 걸친 주제별 웹세미나 계획안을 마련하고, 향후 3개월간 정례적으로 개최해 나가기로 결정하였으며, 5.4.(월) ‘보건 및 방역전략 총괄’을 주제로 하는 1차 웹세미나를 개최하고, 이후 매 1~2주마다 후속 웹세미나 개최 예정이라고 밝혔다.

정부는 향후 코로나19 대응 국제방역협력 총괄 T/F를 격주 1회 개최하여 협력 현황을 점검・조정하는 한편, 국별・지역별・소그룹별 다양한 협력수요에 맞춤형으로 대응하기 위한 방안도 지속 협의해 나갈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