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촌진흥청장, 충남 부여 스마트농업 현장 방문
상태바
농촌진흥청장, 충남 부여 스마트농업 현장 방문
  • Lee Kyung-sik
  • 승인 2020.05.25 09: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마트팜 농가 찾아 의견 청취…농업기술센터 과학영농시설 점검

농촌진흥청(청장 김경규)은 스마트농업의 안정적인 확산을 위해 스마트팜 선도농가를 찾아 현장의 목소리를 듣고, 의견을 수렴해 농업연구‧개발에 반영하고 있다.

○ 농촌진흥청장은 22일 충남 부여군에 위치한 시설오이 재배 스마트팜을 방문해 재배환경과 생육상황을 살펴보고, 스마트팜 운영과 관련한 어려움을 청취했다.

- 이번에 방문한 농가는 양액 재배 방식으로 다다기오이와 일반오이보다 작은 ‘미니오이’를 재배하고 있다.

○ 이 자리에서 김경규 청장은 “스마트팜 선도농가에서 수집한 환경‧제어정보를 기반으로 스마트팜 빅데이터 구축을 진행 중이며, 이를 활용한 생산성 향상 모델 개발과 고도화를 추진 중이다.”라고 말했다.

○ 농가 방문 뒤 부여군농업기술센터를 찾아 센터에 설치된 ‘스마트팜 통합관제실’과 ‘친환경 종합 미생물 배양실’ 등 과학영농시설을 점검하며 지역의 스마트팜 현황에 대한 설명을 들었다.

- 부여군은 토마토, 딸기 등 과채류를 재배하는 스마트팜 농가가 57곳(32.4ha)이며, 이 가운데 선도농가를 선정해 환경정보 수집과 분석을 진행하고 있다.

- 친환경 종합 미생물 배양실은 EM복합균, 클로렐라 등 6종의 미생물을 배양해 연간 25,000농가(1,000톤 생산)에게 공급하고 있다.

□ 한편, 이날 자체적으로 배지를 생산에 양송이 재배에 활용하고 있는 농업회사법인을 찾아 시설을 둘러보고, 폐배지의 퇴비화 계획 등을 청취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