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주시, 코로나19 첫 확진자 발생…긴급회의 개최
상태바
여주시, 코로나19 첫 확진자 발생…긴급회의 개최
  • Lee Kyung-sik
  • 승인 2020.07.06 09: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주시가 지난 4일 보건소 회의실에서 첫 번째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에 따른 긴급 대책회의를 열었다.
여주시가 지난 4일 보건소 회의실에서 첫 번째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에 따른 긴급 대책회의를 열었다.

여주시는 부시장 주재로 지난 4일 보건소 회의실에서 첫 번째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에 따른 긴급 대책회의를 열고 대응방안을 집중 점검했다.

이날 회의에서 예창섭 부시장은 국·소장, 관계 부서장과 함께 첫 번째 확진자 발생에 따른 이동경로, 정보공개결정 등 코로나19 대응 상황을 청취하고 그동안 준비해온 대로 각 분야별 신속하고 적극적인 대처를 주문했다.

현재 시는 역학조사관을 중심으로 확진자의 이동경로와 밀접접촉자를 파악하고 있으며, 파악된 주거지 및 이동경로 방문지에 대해서는 방역소독 등을 즉시 실시했다.

또한 역학조사에 따라 밀접접촉자로 확인되면 자가격리 하도록 조치하고 동선에 있는 이용객들도 자진검사 받을 수 있도록 재난문자 및 SNS 등을 통해 적극 홍보할 계획이다.

아울러 홈페이지 및 SNS 등을 통해 시민들에게 진행상황을 신속하고 정확하게 전달하고 집단시설과 다중이용시설물 등을 대상으로 철저한 방역소독을 실시해 추가 감염이 발생하지 않도록 예방활동에 총력을 다하기로 했다.

예 부시장은 "코로나19의 전 세계적 대유행과 지역사회 및 해외유입으로 인해 확진자 수가 날로 증가하고 있어 절대 안심하거나 마음을 놓을 수 없는 상황으로, 시민들께서는 마스크 착용 및 생활 속 거리두기를 철저히 준수해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