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폐공사 사내벤처, 중소기업에 특허 기술 이전
상태바
조폐공사 사내벤처, 중소기업에 특허 기술 이전
  • Lee Kyung-sik
  • 승인 2020.07.06 13: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추가 공정없이 위변조 여부 확인가능한 색변환·잠상 기술

한국조폐공사(사장 조용만) 사내벤처가 별도의 추가 공정없이 색변환·잠상을 구현할 수 있는 특허 기술을 개발, 중소기업에 이전했다.

조폐공사는 6일 사내벤처가 중소기업인 ㈜세롬(대표 박정훈)과 특허기술 실시권 허여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전된 색변환·잠상 기술(상표명 TiltLookⓇ)은 디지털 인쇄공정에 적용 가능한 기술로, 특수잉크나 별도의 추가 공정없이 육안으로 색의 변화 여부나 숨겨진 이미지로 위변조와 정품 여부를 판단할 수 있다.

조폐공사 사내벤처가 자체 개발한 특허기술 실시권이 중소기업에 이전된 것은 이번이 처음으로, 중소기업과 상생협력을 통한 동반성장의 기틀을 마련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

조폐공사는 직원들의 자유로운 창의성을 북돋움으로써 경영혁신을 꾀하기 위해 별도의 자율 독립조직으로 사내벤처 제도를 운영중이다.

조폐공사 황문규 기술·해외이사는 “이번 기술 이전이 중소기업의 일자리 창출에도 기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세롬 박정훈 대표는 “현장에서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는 특허 기술을 이전받음으로써 새로운 성장동력을 마련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