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시, 찾아가는 맞춤형 인지교실 운영
상태바
당진시, 찾아가는 맞춤형 인지교실 운영
  • Lee Kyung-sik
  • 승인 2020.08.12 10: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인지학습 공백 최소화 위한 1:1 방문형 프로그램 -

당진시 보건소 치매 안심 센터는 코로나-19로 인해 쉼터(기억튼튼교실) 중단이 장기화됨에 따라 치매대상자의 인지학습 공백을 최소화하기 위해 ‘찾아가는 맞춤형 인지교실’을 운영한다. 

당진시 당진시 건강증진과 치매 안심팀에 의하면, ‘찾아가는 맞춤형 인지교실’은 치매 대상자의 가정에 방문해 MMSE-DS(치매선별검사), SMCQ(치매자가진단검사), GDS-K(노인우울척도검사)를 활용해 사전평가 후 개인의 인지기능에 맞게 난이도를 조절해 제공하는 인지학습 프로그램이다. 

 

치매안심센터에서 대상자 가정을 방문해 맞춤형 인지교실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있다.
치매안심센터에서 대상자 가정을 방문해 맞춤형 인지교실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있다.

프로그램 담당자와 1:1로 매칭 된 대상자에게 ‘두뇌건강 놀이책’과‘두근두근 뇌 운동’교재를 활용해 인지훈련을 하고 감각자극과 공간지각 및 구성능력 증진을 목적으로 한 보드게임과 원예 및 작업(수공예)활동을 진행한다.

또한 프로그램이 종료된 후에도 대상자의 기능상태 평가 등을 시행해 인지 활동을 지속적으로 이어나갈 수 있도록 관리하고 있다.

당진시 치매안심센터에서는 서비스 이용 대상자에게 유선으로 건강상태를 확인 후 손 소독과 마스크 착용, 발열 측정 등을 시행하고 있으며, 프로그램 종료 후에도 교구 소독 및 건강상태 확인을 실시하는 등 코로나-19 감염예방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