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R·AR 기업, 한국 뛰어넘어 세계로
상태바
VR·AR 기업, 한국 뛰어넘어 세계로
  • Lee Kyung-sik
  • 승인 2020.08.13 13: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KOTRA, 13일부터 ‘VR·AR 온라인 수출 상담회’
- “원격·비대면 마케팅 핵심은 가상현실·증강현실 기술”

KOTRA(사장 권평오)가 13일부터 이틀 동안 서울 코엑스에서 ‘2020 VR·AR 온라인 수출 상담회’를 연다. ‘서울 가상·증강현실 박람회’와 연계해 이번 상담회를 개최한다.

KOTRA는 박람회장에 화상상담 부스를 15개 조성해 국내 가상현실(VR)·증강현실(AR) 기술과 트렌드를 해외 바이어에 선보인다. 상담회에는 국내 VR·AR 기업 약 40개사가 참가해 해외 바이어와 온라인 수출 상담을 진행한다.

 

VR·AR 기술은 사용자가 완전히 새로운 방식으로 콘텐츠를 소비하고 체험할 수 있어 원격·비대면 마케팅의 핵심 기술로 떠올랐다. 국내 VR·AR 기업은 그동안 강세를 보인 게임, 콘텐츠 외에도 의료, 교육, 스포츠, 문화 등 분야로 범위를 넓히고 있다.

KOTRA는 미국, 중국, 일본 등 세계 VR·AR 생태계 중심 국가에서 80개사를 섭외했다. 글로벌 기업을 상대로 VR·AR 솔루션을 제공하는 A사는 “한국의 유망 VR·AR 콘텐츠를 해외시장에 소개하고 싶다”며 “우수 기술을 보유한 기업을 찾고 있다”고 말했다.

김상묵 혁신성장본부장은 “언택트 생활을 일상으로 바꿔주는 핵심 기술로 VR·AR 콘텐츠가 각광 받고 있어 이번 상담회는 국내의 우수 VR·AR 기업의 해외진출을 지원하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다”며 기대감을 나타냈다.

 

개요

기간/장소 : ’20.08.13(목)~08.14(금) / 서울 코엑스 C홀, 화상상담부스(15개)
   * Seoul VR·AR Expo는 ’20.08.15(토)까지 개최

진행방식 : Seoul VR·AR Expo(오프라인 전시) 연계 온라인 상담회 개최

참가분야 : VR AR 게임, 콘텐츠, 디바이스 및 플랫폼 등
   - (국내) VR·AR 국내기업 42개사
   - (해외) 중국, 미국, 일본 등 89개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