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임 농촌진흥청장, 취임 첫 일정으로 수해현장 찾아
상태바
신임 농촌진흥청장, 취임 첫 일정으로 수해현장 찾아
  • Lee Kyung-sik
  • 승인 2020.08.18 10: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곡성‧남원 피해지역서 농업인 위로…복구 위한 영농기술지원 등 추진 -

제29대 농촌진흥청장으로 임명된 신임 허태웅 청장은 15일 첫 공식 일정으로 전남 곡성과 전북 남원의 수해지역을 찾아 농업인을 위로하고, 빠른 복구와 농작물 피해 최소화를 위한 영농기술지원 등을 약속했다.

이날 허 청장은 농작물과 가축, 농업시설물 등 침수 피해상황을 점검하고, 농업인과 소통하며 시급한 기술지원 방안에 대한 현장의견을 들었다.

 

제 29대 허태웅 농촌진흥청장 수해지역 방문
제 29대 허태웅 농촌진흥청장 수해지역 방문

허태웅 청장은 “병해충으로 인한 농작물 피해를 최소화하도록 현재 관계기관과 공동으로 추진 중인 방제에 속도를 올리고, 침수된 농작물 생육회복과 조기 수확한 농작물의 활용을 위한 기술지원을 강화하겠다.”라고 말했다. 
덧붙여 “수해지역 주민들의 빠른 일상 복귀를 위한 일손 돕기도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