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천 제천시장, '자연형 계곡수로' 현장점검... 마무리 철저 당부
상태바
이상천 제천시장, '자연형 계곡수로' 현장점검... 마무리 철저 당부
  • Lee Kyung-sik
  • 승인 2020.09.08 10: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시민 위한 편의시설 보완 등 강조, 코로나 여건 개선 후 정식 개장

이상천 제천시장은 지난 4일 저녁 중앙동 문화의 거리 “자연형계곡수로” 공사현장을 종합 점검하고 철저한 마무리를 당부했다.

제천시청 도시재생과에 의하면, 자연형 계곡수로는 침체된 원 도심을 활성화 시키고 제천시를 찾는 관광객이 도심을 편안하게 걸으며 즐길 수 있도록 금년 2월부터 공사 중에 있다. 

 

자연형 수로 현장 점검 중인 이상천 제천 시장
자연형 수로 현장 점검 중인 이상천 제천 시장

‘문화의거리 자연형계곡수로 조성사업’은 2016년 정부 공모사업으로 선정된 ‘원도심 도시재생활성화사업’의 일환으로 추진하고 있으며, 침체의 늪으로 빠져있는 제천시의 원 도심을 다시 살리기 위한 간절함을 담아 이상천 제천시장이 직접 기획하여 추진하는 역점사업이다.

이날 점검에는 이상천 시장과 허경재 부시장 및 국·단장 등 제천시 간부공무원 약 20여 명이 현장을 찾아 도심 속으로 옮겨놓은 자연과 경관조명을 시연하였다. 

 

이 시장은 점검을 통해 “부분적으로 시민을 위한 의자 등 편의시설 보강과 함께 방문객들이 쉽게 알 수 있도록 조명 연출의 해설기능을 보완할 것”을 주문하였으며,

대체로 만족스러운 현장을 잘 유지하며 정식개장 이전까지 철저한 마무리 작업을 실시할 것을 강조했다.

또한, 같은 날 야간에는 제천소방서와 합동으로 화재발생을 가정하여 소방차를 직접 출동시킨 결과 소방차량 진출입에 차질이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자연형 계곡수로는 중앙로우체국 뒤에서부터 파크랜드까지 총 연장 340m의 구간을 통해 물의도시 제천의 특성을 담은 폭포 3개소와 분수 및 계곡으로 구성되었으며,

오고 가는 시민들에게 도심 속 정원을 산책하는 느낌을 주도록 자연적으로 연출하였다. 

 

아울러, 야간에는 최신의 인터렉티브 조명과 원형 LED영상 및 샹들리에 경관조명이 연출되어 남녀노소가 관람하고 체험할 수 있도록 조성하였다.

시 관계자는 “현재 코로나 19와 수해피해 복구중인 시민들의 고충을 고려해서 개장을 연기하고 있으며 코로나 19 여건이 나아지면 곧 정식개장을 하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