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에너지, 15년의 화물차 운전자 복지 인정돼
상태바
SK에너지, 15년의 화물차 운전자 복지 인정돼
  • 김영명 기자
  • 승인 2020.11.01 19: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K에너지, 제28회 한국물류대상 시상식에서 국무총리상 수상
화물차운전자 복지 향상 위한 내트럭하우스 국내 최초 론칭과 21개소 운영
물류중개, 주유, 차량관리와 화물차 운전자 개인 위한 휴식, 주차 등 종합 서비스 제공
SK에너지가 제28회 한국물류대상 국무총리상을 수상했다
SK에너지가 제28회 한국물류대상 국무총리상을 수상했다

SK이노베이션(대표이사 사장 김 준)의 석유사업 자회사인 SK에너지는 10월 30일(금) 대한상공회의소에서 열린 2020 물류의 날 기념식에서 ‘제28회 한국물류대상’ 국무총리상을 수상했다.
국토교통부가 주최하고 한국통합물류협회와 대한상공회의소가 주관한 이번 기념식에서는 대한민국 물류산업 발전에 공헌한 유공자 포상과 우수물류지업 인증서 수여식을 열었다. 기념식은 코로나19 상황에서 비대면으로 진행됐으며, 온라인 중계로 참관하도록 했다.

SK에너지는 지난 2006년 화물차 운전자의 복지를 향상하기 위해 ‘내트럭 하우스’를 국내 최초로 론칭해 현재 전국 21개소를 운영하고 있다. 내트럭하우스는 화물차 운전자들을 위한 물류 중개, 주유, 차량관리 등 화물차 관련 서비스뿐만 아니라 운전자 개인을 위한 휴식, 주차, 식음료 등 종합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화물차 운전자들은 대한민국 물류의 큰 부분을 책임지면서도 열악한 근로 환경과 각종 사고 위험에 노출되어 있다. 특히 각종 규제와 주차장/휴게시설 확충의 어려움으로 복지 사각지대에 머물기 마련이다.
SK에너지는 화물차 운전자들을 위한 차별화된 서비스와 함께 내트럭하우스 유휴 부지를 활용한 태양광 발전 등 사회적가치 창출 성과에 따라 이번에 국무총리상을 수상하게 됐다.
SK에너지 관계자는 “내트럭하우스는 SK에너지가 지난 2006년 도입한 신개념 물류서비스”라며 “광양 내트럭하우스를 시작으로 전국 화물차 운전자들의 복지향상을 위한 15년간의 노력을 인정”받았다고 설명했다.

2020 물류의 날 기념식에서 수상자들의 단체 사진
2020 물류의 날 기념식에서 수상자들의 단체 사진

SK에너지는 내트럭하우스를 2040년까지 현재의 2.5배로 사업을 확장해 전국 50개소의 사업장을 운영할 계획이다. 이를 토대로 국내 유일의 최대 화물차휴게시설 사업자로 지위를 더욱 공고히 한다.
또한 수소차, 전기차 등 점차 다양화되는 고객층에 따라 현재 제공되는 서비스에서 태양광/전기차/LPG 충전, 수소 생산과 충전 등 신재생 에너지는 총망라하는 ‘친환경 복합 에너지 스테이션’으로 딥체인지를 추진하기로 했다.

SK에너지의 내트럭하우스 서비스
SK에너지의 내트럭하우스 서비스

 

임수길 SK이노베이션 홍보실장은 “내트럭하우스는 SK에너지의 성장 전략인 플랫폼 비즈니스의 한 축으로 경제적가치에 더해 사회적가치를 창출하는 사업모델”이라며 “여기에 친환경을 더하는 딥체인지를 통해 SK의 중점 전략방향인 ESG(환경, 사회, 지배구조) 경영 가치를 더욱 키워갈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