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심, 겨울 앞두고 지역사회 사랑나눔 실천
상태바
농심, 겨울 앞두고 지역사회 사랑나눔 실천
  • 김영명 기자
  • 승인 2020.11.02 09: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독거노인 2천명 위한 선물키트 동작구청 전달
지역사회 어린이 위해 도서 1300권 전달 등 사랑 실천
농심이 동작구청에 선물키트 2천 세트를 기부하고 있다
농심이 동작구청에 선물키트 2천 세트를 기부하고 있다

농심(대표이사 박 준)이 겨울을 앞두고 지역사회 사랑나눔에 나섰다. 농심은 10월 30일(금), 서울 동작구에 거주하는 저소득층 독거노인 2천명을 위해 농심 선물키트를 제작해 동작구청에 전달했다. 농심 선물키트는 라면과 스낵 그리고 햄 등의 제품으로 구성됐다.
농심은 앞서 10월 23일(금)에는 지역사회 어린이들을 위해 도서 1300권을 전달했다. 농심이 나눈 도서는 임직원들이 자발적으로 기부한 물량에 농심의 구매분을 더한 것으로 동작구 지역아동센터 13개소에 전달될 예정이다.

농심 임직원이 지역사회 어린이를 위해 도서 1300권을 기부했다
농심 임직원이 지역사회 어린이를 위해 도서 1300권을 기부했다

농심이 기부한 식품과 도서는 임직원들이 자발적으로 모금한 ‘해피펀드’ 기금으로 마련됐다. 농심 해피펀드는 매달 자신이 희망한 금액만큼 월급에서 자동이체되는 방식으로 모금해 사회공헌활동에 사용되는 재원이다.
농심 관계자는 “내가 가진 좋은 것을 나누고 함께 행복을 추구하는 ‘농심철학’을 바탕으로 지역사회 주민들에게 실질적으로 도움이 될 수 있는 다양한 활동을 기획, 추진 중에 있다”며 “농심이 전한 사랑으로 보다 따뜻한 겨울을 보내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외에도 농심은 이달 중에 동작구 소외계층을 위한 사랑의 연탄 나눔, 김장김치 전달 등 다양한 봉사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