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수원, 수자원분야 AI 경진대회 성공적 마무리
상태바
한수원, 수자원분야 AI 경진대회 성공적 마무리
  • 김영명 기자
  • 승인 2020.12.03 17: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 최초 수자원분야 공공데이터 활용 수력 댐 강우예측 AI 경진대회
강우예측 AI 우수모델 4개팀 시상, 수력 댐 운영 활용
한수원이 개최한 '공공데이터 활용 수력 댐 강우예측' AI 경진대회 결과
한수원이 개최한 '공공데이터 활용 수력 댐 강우예측' AI 경진대회 결과

한국수력원자력(사장 정재훈)이 개최한 국내 최초 수자원분야 ‘공공데이터 활용 수력 댐 강우예측 AI 경진대회’가 산·학 관계자의 참여와 관심 속에 성공적으로 끝났다.
한국수력원자력 중앙연구원은 올해 10월 5일(월)부터 11월 13일(금)까지 국내 수자원 분야 최대 규모 학회인 한국수자원학회와 공동으로 한국수력원자력 주요 수력 댐에서 발생할 비의 양을 예측하는 인공지능 알고리즘 경진대회를 열었다.
수자원 학계와 데이터 전문가 등 총 461개 팀이 참가해 치열한 경쟁을 펼쳤으며, 레이더 영상의 시간적 순서 정보를 최대한 활용한 가천대학교 최재민 씨가 우승을 했다.
시상식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한수원상 3팀과 학회상 1팀의 수상자에게 상장과 총 1,100만원의 상금을 전달하는 것으로 대신할 예정이다.
이번 경진대회 결과는 한수원이 추진 중인 수력댐 유역의 레이더 강우예측 기술 연구에 적용할 계획이며, 향후 수력발전소의 안전운영에도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