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시, ‘크리스마스의 기적’ 후원금 전달
상태바
순천시, ‘크리스마스의 기적’ 후원금 전달
  • 김영명 기자
  • 승인 2020.12.26 11: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화차이·생활고 등 어려움 겪는 두 외국인 가정에 전해
순천시(시장 허석)는 12월 25일(금) 순천시청 대회의실에서 후원자들과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크리스마스 기적’ 후원금을 전달했다
순천시(시장 허석)는 12월 25일(금) 순천시청 대회의실에서 후원자들과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크리스마스 기적’ 후원금을 전달했다

순천시(시장 허석)는 12월 25일(금) 순천시청 대회의실에서 후원자들과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크리스마스 기적’ 후원금을 전달했다. 
이날 전달식에는 ▲조곡동 e편한세상 시행사 ㈜정원에이치앤디(대표 이락호) 5천만원 ▲한양수자인 순천공원개발(주)(대표 이나라) 5천만원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순천후원회(회장 김용재) 1천만원 ▲경도찾기 순천시민운동본부(상임대표 선순례) 1천만원을 후원해 모두 1억 2천만원의 후원금이 기탁됐다.
기탁된 후원금은 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초록우산 어린재단을 통해 두 외국인 가정에 각각 6천만 원씩 전달될 예정이다.
나이지리아인 외국인 가정은 한국에서 23년째 거주하고 있으며, 5명의 자녀를 모두 한국에서 출산했다. 한국문화를 몸소 체득해 한국인과 다름없지만 생활고 등으로 어렵게 생활하고 있었다. 허석 순천시장은 출근길에 우연히 이들을 마주친 인연으로 5남매가 어머니와 어렵게 살고 있는 것을 알게 돼 지원하게 되었다.
또 다른 외국인 가정은 이집트 민주화 운동 관련 난민가정으로 남편과 만삭의 아내, 딸이 2019년 2월 입국해 순천의 원룸에서 어려운 생활을 이어가 박병식 순천남부교회 원로목사가 순천시에 도움을 요청했다. 최근에는 매일식품에서 남편을 채용해 당장의 어려움은 조금씩 극복해 나가고 있다.
허석 순천시장은 “문화차이에 생활고까지 이중의 어려움 겪는 두 외국인 가정에 순천시민들이 이처럼 따뜻한 사랑으로 품어줘서 고맙다”며 “사막에서 오아시스를 만난 기쁨처럼 크리스마스 기적을 베푼 순천시민이 자랑스럽다”고 말했다. 
두 외국인 가정에서는 “순천시에서 많은 관심과 큰 나눔을 베풀어 줘서 감사하다”며 “앞으로 순천시민에게 은혜를 갚을 수 있도록 열심히 생활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순천시는 순천이주민지원센터, 순천남부교회 등과 함께 이 가정들이 지속적인 보호를 받을 수 있도록 다각적으로 후원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