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학도시 대전에서 첨단국방기술 선보여
상태바
과학도시 대전에서 첨단국방기술 선보여
  • Lee ji
  • 승인 2021.06.15 13: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5~18일 대전컨벤션센터에서‘2021 첨단국방산업전’개최

대전시와 육군교육사령부, 국방기술품질원이 공동주최하고 대전마케팅공사가 주관하는‘2021 첨단국방산업전 및 미래지상전력 기획 심포지엄’이 오는 15~18일까지 4일간 대전컨벤션센터(DCC)에서 열린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국방관계자 및 국방 관련 대․중소․벤처기업 등이 참가, 4차 산업혁명 시대에 혁신적 가치를 가진 첨단과학기술이 결합된 무기와 전력지원체계 등이 선보인다.

첨단국방산업전 및 심포지엄
첨단국방산업전 및 심포지엄

또 가상현실(VR), 증강현실(AR), 인공지능(AI), 로봇, 드론 분야 관련 기관 참여가 확대돼 대전 소재 첨단기업은 물론 연구기관과 대학교 등 산․학․연․관․군과의 상생협력을 통한 융합의 기틀이 기대된다.
이번 전시회는 국방관련 기술, 정책 등 전문 방위산업체의 협력 및 정보교류 장 마련, 방산 및 군수업체의 수출 등 판로개척과 기업홍보 기회 제공, 중소․벤처기업의 국방분야 진입의 장 제공 등을 목적으로 하는 만큼 48개의 참가 기업들은 전시부스를 설치해 우수 제품을 홍보하고 국방관계자 및 기관과 실질적인 비즈니스와 수출상담, 네트워킹에 나설 예정이다. 
한편 전시회와 더불어, 육군교육사령부 및 국방기술품질원이 주최하고 10개 병과학교가 참여하는 ‘미래 지상전력기획 심포지엄’에서는 첨단센서, 첨단기동·신소재, 사이버전자전, 군수융합 등을 주제로 하는 발표 및 토론이 진행된다.
18일에는 군 활용성 간담회가 개최돼 전시품에 대한 군 활용성을 검토하고 민간개발 기술의 군적용 방향을 모색한다.
명노충 대전시 과학산업국장은 “첨단국방산업전은 국방산업을 전략산업으로 육성하고 있는 대전시 추진 성과를 한 눈에 볼 수 있는 전시장”이라며 “새로운 제품 개발에 주력해 온 기업들의 발표장인 동시에 중소·벤처기업의 국방 분야 진입의 벽을 낮추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