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SDI LG엔솔, 日 파나소닉 제쳤다..테슬라 주행거리 제친 루시드 탑재
상태바
삼성SDI LG엔솔, 日 파나소닉 제쳤다..테슬라 주행거리 제친 루시드 탑재
  • 성정욱 기자
  • 승인 2021.09.17 15: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SDI, LG에너지솔루션 원통형 전지, 한번 충전에 700km 넘기며 파나소닉 제쳐

한번의 충전으로 가장 멀리 갈 수 있는 전기차로 인증받은 루시드 모터스의 전기차에 삼성SDI의 차세대 원통형 배터리가 장착된 것으로 17일 전했다. 이는 일본 파나소닉을 제치는 쾌거를 이루었고 루시드 모터스에 탑재된 LG에너지솔루션의 차세대 원통형 배터리도 파나소닉 기록을 뛰어넘은 것으로 알려졌다. 

삼성SDI 원통형 배터리가 장착된 루시드 모터스의 에어 드림 에디션 레인지 모델. 한번 충전으로 837km를 이동해 기존 테슬라(파나소닉 배터리)가 갖고 있던 기록(652km)을 갈아치웠다.
삼성SDI 원통형 배터리가 장착된 루시드 모터스의 에어 드림 에디션 레인지 모델. 한번 충전으로 837km를 이동해 기존 테슬라(파나소닉 배터리)가 갖고 있던 기록(652km)을 갈아치웠다.

이번 기록으로 삼성SDI는 주력인 각형 배터리 외에 원통형 배터리 부문에서도 기술력을 과시하며 시장을 확대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했다. 이미 삼성SDI는 세계 최초 전기트럭 출시를 앞두고 있는 미국의 '리비안'에도 원통형 배터리 공급 계약을 맺은바 있다. 업계 관계자는 "삼성SDI는 2016년부터 루시드 모터스와 협약을 맺고 고성능 전기차에 탑재되는 원통형 배터리를 개발해왔다"고 설명했다.
업계 관계자는 "원통형 배터리가 각형, 파우치형과 함께 전기차 시대를 견인할 수 있는 3번째 배터리로 자리잡았다"고 말했다. 
"국내 배터리 기업에게는 호재가 될 수 있다"고 전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