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독상공회의소 '첫 여성 수장' 박현남 회장
상태바
한독상공회의소 '첫 여성 수장' 박현남 회장
  • 성정욱 편집부국장
  • 승인 2021.10.28 13: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8년 외국계 금융사 몸담아, 주한외국은행단 부회장도 겸직

박현남 한독상공회의소 회장(도이치은행 대표·사진)은 ‘최초의 여성’ 기록을 두 개 갖고 있다. 한독상공회의소 첫 여성 한국 회장이자 국내 외국계 투자은행 중 첫 여성 대표다.

한독상공회의소 회장으로 선출된 박현남
한독상공회의소 회장으로 선출된 박현남

첫 여성 한국 회장이라는 것은 물론 올해 설립 40주년을 맞은 만큼 흔들림 없는 한·독 기업들의 우호를 더욱 보여주고 싶다는 포부를 전했다.  

박 회장은 “전임자인 김효준 전 BMW코리아그룹 회장, 김종갑 한국전력 사장 등 쟁쟁한 분들이 이 자리를 거친 만큼 더욱 잘해야 한다는 각오를 다진다”며 “시대가 변한 만큼 새로운 리더십을 발휘해보라는 뜻으로 새기겠다”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