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나, 유니폼 변신...친환경 업사이클링 제품 선보여
상태바
아시아나, 유니폼 변신...친환경 업사이클링 제품 선보여
  • Kevin Lee
  • 승인 2022.01.24 10: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ESG 경영의 일환으로 친환경 업사이클링 (Upcycling) 프로젝트 진행

아시아나항공(대표 정성권)이 회수 유니폼을 이용한 친환경 업사이클링 제품을 제작했다고 전했다.
첫 제품으로는 11인치 태블릿파우치로 아시아나 승무원 유니폼과 색동을 포인트로 한 디자인이 특징이다.
이 제품은 향후 고객과 임직원을 대상으로 한 이벤트 경품 등으로 활용할 예정이며, 제품에 대한 반응을 모니터링하여 판매로 확장을 검토 중이다. 또한, 업사이클링 아이디어나 제품 디자인 공모전도 개최할 계획이다.

아시아나항공 승무원들이 회수한 유니폼을 이용해 제작한 업사이클링(Upcycling) 제품인 테블릿파우치를 소개하고 있다.
아시아나항공 승무원들이 회수한 유니폼을 이용해 제작한 업사이클링(Upcycling) 제품인 테블릿파우치를 소개하고 있다.

아시아나항공의 연간 폐기되는 각 직종의 유니폼은 3만 여벌이며, 항공사 특성상 유니폼을 착용하는 직종은 운항승무원, 캐빈승무원, 정비사, 공항 직원 등 약 8천명이 넘는다. 아시아나항공은 해마다 폐기 소각되는 유니폼을 재활용하여 업사이클링 함으로써 자원의 선순환과 환경 보호에 동참할 수 있게 되었다.

한편, 아시아나항공은 지난 해 ESG 태스크포스를 출범시키고 한국기업지배구조원의 ESG모범규준을 채택, ESG 경영 설명회를 개최하는 등 ESG 경영 초석 마련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추진해 왔으며, 올해는 ▲ESG 전담팀 신설 ▲ESG 위원회 신설 ▲친환경 사업 전개 등 ESG 경영 실현에 박차를 가한다는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