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YM, 우크라이나 대사관에 현금 1억, 트랙터 10대 기증
상태바
TYM, 우크라이나 대사관에 현금 1억, 트랙터 10대 기증
  • Lee Kyung-sik
  • 승인 2022.03.11 13: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총 5억원 규모

TYM이 우크라이나를 돕기 위한 전세계적인 구호 노력에 동참한다고 밝혔다.

국내 대표 농기계 기업 TYM(대표이사 김희용, 김도훈 / 구, 동양물산기업 / 002900)은 우크라이나 대사관에 현금 1억 원과 4억 원 상당의 트랙터 및 작업기 10대를 기증했다고 7일 밝혔다. 최근 러시아 침공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우크라이나를 돕고 난민의 고통 분담에 적극 동참한다는 취지다. 현재 우크라이나에서는 농업용 트랙터가 전쟁에 동원되며 농사에 필요한 트랙터가 부족한 상황이다. 

8일 김희용 TYM 회장(왼쪽)이 드미트로 포노마렌코 주한 우크라이나 대사에게 기부금과 트랙터 10대를 전달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8일 김희용 TYM 회장(왼쪽)이 드미트로 포노마렌코 주한 우크라이나 대사에게 기부금과 트랙터 10대를 전달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TYM은 우크라이나 난민과 식량 공급 문제를 적극 돕기 위해 이번 기부를 결정했다. 향후 우크라이나 상황에 따라 추가적인 기부 활동도 계획하고 있다. 김희용 TYM 회장은 “현재 국제 사회의 도움을 필요로 하는 우크라이나를 위해 적극적인 활동과 지원을 펼칠 것”이라며 “세계 평화와 화합을 기원하며 우크라이나에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