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랜드 조선 제주, 제주 여행가는 패밀리 고객 위한 최상위 스위트룸 패키지!
상태바
그랜드 조선 제주, 제주 여행가는 패밀리 고객 위한 최상위 스위트룸 패키지!
  • Kevin Lee
  • 승인 2022.04.08 16: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박 이상 연박시 레스토랑 25만원 이용권 제공, 17일까지 예약 시 15% 할인 혜택

럭셔리 리조트형 호텔 ‘그랜드 조선 제주(Grand Josun Jeju)’가 최고급 스위트 객실에서 편안한 휴식을 누리며 최상의 서비스를 경험 할 수 있는 ‘익스클루시브 모먼트(Exclusive Moment)’ 패키지를 12월 31일(토)까지 선보인다고 밝혔다.

그랜드 조선 제주의 힐 스위트관은 전 객실50개 모두 스위트 객실로 구성되어 있으며, 제주의 푸른 바다와 한라산을 조망하며 더욱 프라이빗하고 이상적인 휴식을 누릴 수 있다.

그랜드 조선 제주 스페셜 인룸 다이닝 세트
그랜드 조선 제주 스페셜 인룸 다이닝 세트

‘프레스티지 힐 스위트’는 힐 스위트관 내 위치한 193.1m2 규모의 최상급 객실로4인부터 최대 8인까지 투숙이 가능해 패밀리 고객을 위한 휴식 공간으로도 제격이다. 두 개의 침실과 거실, 별도의 응접실이 준비되어 있으며 야외 발코니에 마련된 프라이빗 풀을 이용하며 아름다운 제주의 사계절을 만끽할 수 있다.

이러한 프레스티지 힐 스위트 객실을 온전히 즐길 수 있는 ‘익스클루시브 모먼트’는, 그랜드 조선 제주 오픈 이후 처음으로 선보이는 최상급 스위트 객실 전용 패키지이다.

프레스티지 힐 스위트 객실 2박과 제주의 바람을 느끼며 객실 내에서 여유롭게 즐길 수 있는 ‘스페셜 인룸 다이닝 세트’(투숙 당 1회), 그리고 힐 스위트 전용 프라이빗 라운지 그랑 제이(Gran J)를 이용할 수 있는 ‘그랑 제이 액세스(조식, 그랑 초이스)’ 혜택이 기본적으로 포함된다.

스페셜 인룸 다이닝 세트는 샴페인 1병과 함께 곁들이면 좋은 카프레제 샐러드, 치즈&과일 샤퀴테리, 스모크 해산물 그릴박스 등으로 구성되며 최소 하루 전 사전 예약 시 이용할 수 있다.

또한 그랑 제이에서의 조식 4인(2회), 저녁 시간대에는 주류와 스몰 플레이트를 이용하는 그랑 초이스 4인(2회)이 포함되어 아침부터 저녁까지 호텔 내에서 온전한 휴식을 즐길 수 있다.

한상차림으로 제공하는 그랑 제이의 조식 메뉴로는 트러플 오믈렛과 한우 라따뚜이 등 양식 메뉴와 전복죽, 접짝뼈국(‘돼지뼈’의 제주 방언) 등의 제주 한식 메뉴, 그리고 제주 해산물로 차린  ‘해녀 밥상’ 중 택하여 이용할 수 있다.

아름다운 제주의 저녁을 만끽하며 즐기는 그랑 초이스 메뉴로는 샴페인 1잔과 스몰 플레이트, 와인, 위스키 등 프리미엄 주류 중 1인당 2잔 선택하여 이용할 수 있도록 풍성하게 구성했다.

이와 함께, ‘프레스티지 스페셜 서비스’를 통해 고객들이 더욱 편안하고 럭셔리한 휴식을 즐길 수 있도록 세심하고 특별한 서비스가 준비된다.

체크인 하는 순간부터 체크아웃 하는 순간까지 제공되는 버틀러 컨시어지 서비스를 비롯해 무제한 발렛 파킹 서비스, 기본 미니바 품목에 해당 패키지 이용 고객만을 위해 추가 주류와 스낵 등 품목을 더해 풍성하게 구성한 ‘맥시 바(Maxi-Bar)’도 제공한다. (투숙 당 1회)

패키지 이용 가격은 172만원부터(세금 포함, 1박 기준)이며 3박 이상 투숙하는 고객에게는 뷔페 레스토랑 아리아, 이탈리안 레스토랑 루브리카, 잇투오(Eat20), 라운지앤바 등 그랜드 조선 제주 내 다양한 식음업장에서 사용 가능한 25만원 이용권 (1회)을 제공한다.

한편, 그랜드 조선 제주 힐 스위트관은, 올데이 프라이빗 라운지 그랑 제이, 중문바다와 하늘 한라산을 모두 조망할 수 있는 아름다운 수영장으로 사계절 온수 풀로 운영되는 헤븐리 풀과 휴식 공간인 헤븐리 라운지 등 힐 스위트 전용 프라이빗 시설들을 운영하고 있다.

허니무너 뿐만 아니라 골프 라운딩을 즐기는 4인 고객 및 패밀리 고객 등 다양한 목적으로 제주를 방문하는 고객들을 위한 세심한 서비스를 선보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