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유망기업 2개사·컨택센터 1개사와 투자협약체결
상태바
대전시, 유망기업 2개사·컨택센터 1개사와 투자협약체결
  • Lee ji
  • 승인 2022.04.18 14: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규일자리 95개 창출 기대

대전시는 18일 대전시청에서 관련 분야에서 우수한 기술력을 인정받고 있는 유망기업 2개사 및 컨택센터 1개사와 118억 원 규모의 투자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에는 허태정 대전시장을 비롯해 ㈜신화 정찬욱 대표, ㈜클레버로직 최영민 대표, 탑손해사정(주) 전태옥 대표가 참석했다.
㈜신화는 디자인난간, 방호울타리 등 구조용 금속 판제품 및 공작물 제조 전문기업으로, 서구 평촌 일반산업단지에 약 65억 원을 투자해 공장 등을 신설할 계획이다.
㈜클레버로직은 방송, 4G, 5G, 위성, 시스템 영역 등 통신모뎀기술기반의 연구개발 전문기업으로, 장대 도시첨단 산업단지로 이전할 예정이며 투자규모는 약 50억 원이다.

탑손해사정(주)은 보험금 산정 심사업무 및 조사하는 손채사정업 기업으로 현재 대전 서구에 센터를 두고 있으나, DB손해보험 해피콜 및   정보입력 업무 확대에 따라 대전 중구에 50석 규모의 센터를 추가로  신설할 예정이다. 
대전시는 서구 평촌 일반산업단지는 2022년 하반기 또는 2023년 상반기에, 장대도시첨단 산업단지는 2024년에 분양하여 기업들이 계획한 일정대로 투자를 진행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또한 컨택센터 조기 정착을 위해 상담사 채용 시 대전시민 채용, 인력양성 ㆍ 홍보 등에 있어 대전컨택센터협회와 긴밀하게 협력해 나갈 방침이다.  
시는 3개 기업의 투자가 진행되면 95개(신화 15, 클레버로직 30, 탑손해사정 50)의 신규 일자리가 창출될 것으로 전망했다.
허태정 대전시장은“지역과 함께할 기업들에게 감사하다고 말하며, 대전이 가진 풍부한 인프라와 함께 관련분야를 선도하는 기업으로 성장해 줄 것”을 주문하고, “대전시도 산업단지별 특성에 맞는 산업 육성과 유망기업을 유치하고, 기업이 계획대로 투자를 이행할 수 있도록 행 ㆍ 재정적 지원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