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신파스 아렉스, K-BPI 브랜드파워 4년 연속 1위 인증식 개최
상태바
신신파스 아렉스, K-BPI 브랜드파워 4년 연속 1위 인증식 개최
  • Lee ji
  • 승인 2022.05.12 17: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월등한 브랜드 인지도와 낮은 망각 비율…쉽게 잊히지 않는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브랜드

신신제약은 지난 10일 서울시 강서구 마곡 본사에서 ‘신신파스 아렉스’의 2022년도 ‘한국산업의 브랜드파워’ 소염진통제 부문 1위 인증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인증식에는 신신제약 이병기 대표이사와 한국능률협회컨설팅 가치혁신 부문 이립 상무 등이 참석했으며, 인증패 전달과 함께 브랜드파워 조사 결과를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한국산업의 브랜드파워 조사(K-BPI: Korea Brand Power Index)’는 한국능률협회컨설팅(KMAC)이 일반 소비자를 대상으로 브랜드 인지도와 영향력을 조사해 지수화한 것으로 브랜드 파워를 가늠하는 주요 지표로 활용되고 있다. 이번 조사에서는 3년 연속으로 브랜드파워가 성장 및 하락한 브랜드가 모두 늘어났는데, 소비자들은 코로나로 혼란스러운 상황 속에서 1위 브랜드에 대한 안정된 선택을 선호했고 1위가 아닌 브랜드들은 경쟁력이 낮아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K-BPI 브랜드파워 4년 연속 1위 인증식을 마친 뒤 신신제약 이병기 대표이사(좌), 한국능률협회컨설팅 가치혁신 부문 이립 상무가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K-BPI 브랜드파워 4년 연속 1위 인증식을 마친 뒤 신신제약 이병기 대표이사(좌), 한국능률협회컨설팅 가치혁신 부문 이립 상무가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신신파스 아렉스는 소염진통제 부문 1위를 차지하며 2019년 이후 4년 연속 1위를 기록했다. 특히 경쟁사 대비 월등한 브랜드 인지도와 낮은 망각 비율을 보이면서 신신파스 아렉스가 소비자에게 쉽게 잊히지 않는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브랜드로 자리 잡고 있음을 확인할 수 있었다. 또한 조사에 참여한 응답자들의 연상 이미지 분석 결과, ‘시원하고 효과가 빠른 편리한 제품’으로 인식되고 있었으며, ‘대표적인’, ‘전통 있는’, ‘다양한’ 등의 키워드가 경쟁사에 없는 차별적 연상 이미지로 도출되면서 ‘파스의 명가’라는 역사성도 인정을 받고 있었다.

신신제약 이병기 대표는 “코로나19라는 긴 터널의 끝 지점에서 지나온 길을 돌아보면 불안정한 상황 속에서 브랜드가 소비자들에게 미치는 영향은 더욱 커져왔다”라며, “소비자가 선택해 주신 브랜드파워 1위를 기쁘지만 무거운 책임으로 받아들이면서 언제나 새롭고 믿을 수 있는 제품으로 보답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신신파스 아렉스는 신신제약의 63년 파스 제조 노하우를 집약한 대표 브랜드로, 처음에는 냉감 작용으로 붓기를 빼주고 차츰 온감 작용으로 혈액순환을 도와 통증을 완화하여 통증케어에 탁월한 효과가 있다. 최근에는 지난해 약 20% 성장과 함께 판매된 총 수량을 뜻하는 ‘대한민국이 경험한 4,886만 번의 냉온찜질 효과’라는 메시지의 광고 캠페인을 전개하면서 소비자와의 접점을 확대해 나가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