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전력, 여름철 전력수급 비상훈련 시행
상태바
한국전력, 여름철 전력수급 비상훈련 시행
  • 최남석 논설위원
  • 승인 2019.07.24 14: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급격한 예비력 하락 상황에 대비한 단계별 대응능력 점검

[코리아포스트 최남석 논설위원] 한국전력은 7월 22일 오후 4시 전남 나주 본사 재난상황실에서 전력수급 비상상황 발생에 대비한 '전력수급 비상훈련'을 실시했다.

이날 훈련은 이상고온 지속으로 전력수요가 높은 상황에서, 발전기의 불시고장으로 인해 예비력이 200만kW이하로 급격히 떨어지는 비상상황을 가정하여, 전력수급 대응체계를 면밀하게 점검했다.

전력수급 비상상황 발생에 대비한 '전력수급 비상훈련'이 진행중이다.

이후 비상시 조치사항 이행에 따른 수요 감소 및 발전기 이상 등에 따른 예비력의 변동을 가정하여, 대용량고객 절전 협조, 절전 파도타기 등 단계별 대응조치를 차례로 시행하고, 오후 4시 50분에 상황이 종료됐다.

김종갑 사장은 이날 훈련에 참가한 직원들에게 “안정적 전력수급은 한전의 가장 기본적이고 중요한 업무이며, 공급설비 이상이나 기온변동에 따른 폭염은 언제든 발생할 수 있는 만큼 전력수급대책기간이 끝나는 9월까지는 전력수급에 문제가 없도록 만전을 기해달라”고 당부의 말을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