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11.22 FRI 10:01
상단여백
HOME Industry
디아이씨, 현대·기아차 전기차용 변속기 공급 업체로 선정공급액이 3000억원 이상으로 증가할 것

[코리아포스트 손다솜 기자] 자동차 부품 전문기업 디아이씨가 현대·기아자동차의 전기차용 변속기 공급업체에 선정됐다고 30일 밝혔다.

김성문 디아이씨 회장.

디아이씨는 최대 3000억원 규모의 전기차와 수소전기차 일체형 변속기 수주에 성공했다.

이에따라 디아이씨는 올해부터 현대 자동차그룹의 부품 전문 기업인 현대트랜시스에 전기차용 변속기를 공급한다.

해당 변속기는 현대차의 아오닉과 코나, 기아차의 니로와 쏘울에 들어간다. 현대차의 수소전기차인 넥쏭도 장착된다. 디아이씨는 이 차량들이 단종될 때까지 변속기를 공급하기로 했다.

예상 공급물량은 약 160만대로 총 1997억원으로 추산하고 있다.

디아이씨는 2023년까지 추가로 90만대를 수주한다면 공급액이 3000억원 이상으로 증가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디아이씨 관계자는 "전기차용 친환경차 변속기 물량 확대 및 매출 비중이 획기적으로 증대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디아이씨는 1976년에 설립됐다. 자동차, 중장비, 모터싸이클 등 국내 최고의 기술력과 첨단 시스템의 파워트레인 부품을 생산하는 중견기업으로 8개 자회사를 두고 있으며, 올해 미국 켄터키공장 준공을 시작으로 필리핀, 베트남까지 사업영역을 확장하여 동남아, 인도, 중동 및 세계로 판매망을 넓혀나갈 계획이다.

손다솜 기자  edt@koreapost.com

<저작권자 © 코리아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