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엔지니어링, 국내 최고층 모듈러 공공주택 착공
상태바
현대엔지니어링, 국내 최고층 모듈러 공공주택 착공
  • Lee Kyung-sik
  • 승인 2022.01.26 16: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용인영덕 경기행복주택' 본격 착공
기존보다 공사기간 짧고 친환경 건설기술 적용으로 건설안전성도 크게 향상

현대엔지니어링이 이달 말 국내 최고층 모듈러 주택사업인 「용인영덕 A2BL 경기행복주택」을 본격적으로 착공한다고 밝혔다.
「용인영덕 A2BL 경기행복주택」사업은 민간참여 공공주택사업으로서 경기도시개발공사와 현대엔지니어링 컨소시엄(현대엔지니어링, 금강공업)이 사업협약을 체결하고 수행하는 주택건설 사업이다. 본 사업은 경기도 용인시 기흥구 영덕동 751-3번지 일원에 지상 13층, 전용면적 ▲17m2 102세대 ▲37m2 4세대 등 총 106세대 규모로 조성되며 2023년 초 입주 예정이고, 현대엔지니어링이 공동연구기관으로 참여 중인 중고층 모듈러 국가 R&D 연구단(국토교통부 지원)의 실증사업이기도 하다. 기존 국내 모듈러 주택은 6층 이하의 저층 규모에 한정되었으나, 중고층 모듈러 국가 R&D 연구단과 협력하여 국내 최고층(13층)에 특화된 설계, 제작, 운송 및 시공 기술을 본 사업에 구현 할 계획이다.

용인영덕 A2BL 경기행복주택 조감도
용인영덕 A2BL 경기행복주택 조감도

이를 위해 현대엔지니어링은 주택사업의 노하우와 연구개발을 통해 축적해 온 모듈러, 스마트건설 분야의 기술을 결집시켰다. 특히, 모듈러 구조물의 내진성능을 향상시킨 업계 최초이자 국내 유일한 건설신기술 제770호에 기반한 노하우 및 다양한 프로젝트의 구조설계 경험을 바탕으로 구조 안전성을 확보하였으며, 스마트건설기술을 활용해 정밀하고 균일한 공장 제작 및 현장 품질관리를 수행한다는 계획이다. 또한, 트렌디하고 공간효율성을 극대화한 단위 세대를 계획하였으며, 기존 공공주택 대비 동등 수준 이상의 주거성능을 확보하고자 하였다. 

현대엔지니어링 관계자는 “최근 건설현장 안전사고 예방과 ESG 경영 등 환경부하 저감에 대한 중요성이 커지는 환경 속에 모듈러 건축은 미래 핵심 기술로 인정받고 있다”라며, “모듈러 공법을 지속적으로 연구∙개발해 국내 모듈러 건축분야에서 최고의 기술력을 인정받는 건설사로 발돋움할 계획이다.” 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