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교박람회 10년 성과 대구에서 ‘불교문화엑스포’ 로 꽃피워
상태바
불교박람회 10년 성과 대구에서 ‘불교문화엑스포’ 로 꽃피워
  • Lee ji
  • 승인 2022.04.03 08: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무형문화재연합회의 ‘장인’ 주제전부터 240여 부스 불교전통문화상품전도
전통과 현대 넘나드는 다채로운 불교문화·전통예술 한눈에 살펴볼 좋은 기회

불교방송 이선재 사장을 비롯해 대한불교조계종 총무원장 원행 스님, 대구·경북 지역 정관계 인사 등이 참석해 역사적인 대구경북 불교엑스포의 개막을 축하할 예정이다. 행사는 대한불교조계종, 대구광역시, 경상북도의 후원과 (사)대구광역시무형문화재연합회, (사)대한민국명인회, 대구·경북공예협동조합, (사)한국차인연합회 등의 협력으로 치뤄진다.

이번 대한민국불교문화엑스포에는 불교와 전통문화산업 분야에서 활동하고 있는 문화예술인과 불교문화산업 종사자 등 169개 업체가 참여해 239개 부스를 꾸린다.

이들 예술인들은 공예, 건축, 의복, 식품, 수행의식, 문화산업, 차 등 6개 분야에 걸친 전통불교문화상품전을 선보일 예정이다. 전통과 현대를 넘나드는 불교미술은 불교예술전을 통해 만나볼 수 있다.

대한민국불교문화엑스포
대한민국불교문화엑스포

 주제전 ‘장인의 손, 마음에 이르는 창문’은 대구무형문화재연합회와 함께 한다. 단청장, 모필장, 창호장, 대고장, 조각장 등 대구무형문화재연합회 소속 장인들이 일생에 거쳐 이룩한 작품으로 우리민족 고유의 아름다운 불교·전통문화의 세계를 전시장에 불러온다. 

기획전은 대구경북의 지자체 콘텐츠와 관광 브랜드를 홍보하는 대구경북 홍보관, 해외 전통 불교문화상품을 전시하는 해외교류전으로 구성됐다.

한국 템플스테이의 사령부인 한국불교문화사업단은 템플스테이 20주년 기념 프로그램과 함께 사찰음식 특별전, 불교문화상품 ‘본디나’ 상품 등을 선보인다. 울주군공예협동조합은 전통기법을 활용한 도자, 의류, 다기, 침구류, 도요, 한지 등 울주군을 대표하는 전통 공예인들의 작품을 홍보한다. 

대한민국 명인회는 우리 민족의 고유한 문화와 사상이 담긴 전통문화예술 작품을 준비했고, 한국불교미술공예협동조합은 전통과 현대를 아우르는 불교미술 작품을 폭넓게 펼쳐 보인다.

한편 1홀 메인무대에서는 매일 오후 2시 따뜻한 불교적 메시지를 전하는 유명 스님들의 초청법문을 라이브로 진행, 송출한다. 4월 8일에는 마가스님의 ‘내 인생에 꽃을 피우자’, 9일에는 주석스님의 ‘치유의 시대, 문화와 예술로 안부를 묻다’, 10일에는 지운스님의 ‘사진, 마음을 꿰뚫다’ 법문이 진행된다. 첫 날인 7일에는 개막식 공식행사가 진행된다.

 이밖에도 서관 야외에서는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백담사 템플스테이, 다예감공방, 시니어벤처스, 대구파라미타 청소년협회 등 여러 단체에서 전통문화와 명상, 힐링 프로그램을 진행할 예정으로, 가족 단위 방문객에게 즐거운 시간을 선사할 것으로 보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