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북구가 2021년 제2차 착한임대인을 찾습니다!
상태바
성북구가 2021년 제2차 착한임대인을 찾습니다!
  • Joseph Sung
  • 승인 2021.07.19 17: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월 19일부터 8월 31일까지 성북구 착한 임대인 모집

성북구(구청장 이승로)가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는 임차인을 위해 상반기에 이어 하반기에도 ‘서울형 착한 임대인 지원 사업’ 추진한다고 19일 밝혔다.
구는 자발적으로 임대료를 인하한 임대인에게 최대 100만원의 서울사랑상품권(모바일)을 지급한다.
대상 자격은 상가건물의 환산 보증금 9억원 이하(보증금+월세×100) 점포에 대해 임대료를 인하했거나, 올해 안에 인하 계획이 있는 임대인이며, 상반기에 지원받은 임대인도 추가로 임대료를 인하할 시 인하금액을 합산해 추가적으로 상품권을 받을 수 있다.

이승로 성북구청장
이승로 성북구청장

상품권은 연간 총 임대료를 인하한 금액에 따라 100만원 ~ 500만원 이하 시 30만원, 500만원 ~ 1000만원 인하 시 50만원, 1000만원 이상 인하 시 100만원을 지원한다.
아울러, 구는 더 많은 임대인의 참여를 독려하기 위해 전화한통으로 신청 가능한 ′찾아가는 착한임대인 접수팀′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사업에 참여를 원하는 임대인은 7월 19일부터 8월 31일까지 구청 담당부서(☎2241-3962 일자리경제과 지역경제팀)로 전화신청하면 되며, 착한임대인 접수팀이 임대인을 직접 방문하여 사업에 대한 안내 및 신청에 필요한 서류작성을 돕는다.
이승로 성북구청장은 “사업에 대한 공감대는 갖고 계시지만, 서류준비 등에 대한 부담감 때문에 참여를 망설이는 임대인분들이 많은 것으로 알고 있다”며 “이에 성북구는 임대인분들의 부담을 덜어드리기 위해 직접 찾아가는 착한임대인 접수팀을 운영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아울러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계시는 영세 소상공인, 자영업자들을 위해 ′서울형 착한 임대인 사업′에 용기를 내 자발적으로 동참해주신 임대인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를 드린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